고성에 많은 눈…25일까지 최고 30cm 폭설

0
236
사진=설악투데이

동해안에 대설특보가 내려진 가운데 24일 오후 고성군 현내에 14.6cm의 눈이 쌓이고 25일까지 폭설이 예보돼 도로교통과 시설물 안전이 요구되고 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오후 9시 기준 적설량은 고성 현내 14.6cm, 진부령 8cm, 미시령 6.2cm등이다.영동 지역에 내일까지 5∼20cm의 눈이 내리고, 영동 중북부에는 30cm 이상 쌓이는 곳이 있을 것으로 예보됐다.

이날 오후 3시경부터 내리기 시작한 눈은 어두워지면서  쌓이기 시작 퇴근길 차량들이 애를 먹었다. 7번 국도를 중심으로 야간제설 작업이 진행중이다.특히 밤사이 기온이 떨어지면서 길이 얼어붙으면 25일 아침에는 통행에 상당한 어려움이 따를 것으로 예상된다.양양·고성·속초 평지에 한파주의보가, 나머지 지역에 한파 경보가 내려졌다.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예보돼 미시령 옛길은 통제된 상태다.현재 속초와 고성 평지에 대설경보가, 나머지 동해안과 산지에 대설주의보가 발효 중이다.

설악투데이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