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석 개혁신당 공식 출범… 20일 중앙당 창당대회 개최

0
265

국민의힘 이준석 전 대표가 창당 작업을 추진해온 가칭 ‘개혁신당’이 다음 주 공식 출범한다.

13일 정치권에 따르면 개혁신당은 오는 20일 국회 의원회관 대회의실에서 중앙당 창당대회를 개최한다.

개혁신당은 13일 현재 5만 1천여명의 당원을 확보했고, 서울·경기·인천·대구·경북 등 5개 시도당 창당을 완료했다.

창당에 주도적인 역할을 한 이준석 정강정책위원장이 당 대표를 맡는 이야기가 나오고 있지만 이 위원장은 이날 페이스북에 “개혁신당이 출범하면 지도체제가 어떻게 구성될지는 아직 논의된 바 없다”며 “우리 당에는 대표를 지낼 충분한 역량이 있는 사람들이 많다”고 썼다.

이 위원장은 지난해 12월 27일 국민의힘 탈당과 신당 창당을 공식 선언했다.

개혁신당에는 이 위원장 측근인 천하람·허은아·이기인 창당준비위원장에 이어 김용남 전 의원이 전략기획위원장으로 합류했다.

개혁신당은 공식 창당전에  총선 공약도 잇달아 내놨다.1호 공약으로는 공영방송 지배구조 및 재원 관련 정책, 2호 공약으로는 지역 책임교육학교 도입과 지방거점국립대 집중 투자 정책을 각각 발표했다.

개혁신당은 중앙당 창당대회 이후 공천관리위원회 구성 등 총선 준비에 속도를 낼 것으로 보인다.

류인선기자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