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양군 인구.동산 앞바다에 해삼 양식단지 조성

0
617

양양군 현남면 인구와 동산리 앞바다에 고부가가치 수산물로 부상하고 있는 해삼을 안정적으로 양식하기 위한 ‘해삼특화 양식단지’가 조성된다.

해삼은 말 그대로 ‘바다의 인삼’으로 불리는 고급 건강식품으로 중국시장에서도 인기가 높아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이며, 해양수산부가 선정한 10대 수산물 수출전략 품종이기도 하다.

군은 이처럼 고가상품으로 각광 받고 있는 해삼의 대량생산체계 구축을 위해 해삼 중간 육성장(해삼초)과 돌망태 시설 등 서식 공간 조성에 5년간 총사업비 15억원을 집중 투자를 한다는 방침이다.

군은 6월부터 9월까지 해삼의 서식, 산란에 적합한 중간 육성장 제작·설치를 완료하고 11월 중 해삼종자를 방류할 계획이다.

설악투데이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