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 부시장에게 보내는 공개질의…속초시민, 시청사 이전과 대관람차 문제 답변요구

1
351

속초 시민이 속초시 부시장에게 시 행정의 난맥상에 대해 공개질의하고 나섰다. 속초 시민 박찬술씨는 이같은 내용의 건의서를 27일 속초시청 민원실에 공식 접수했다.이어 관계기관에 진정도 할 예정이다.

박씨의 질의 요점은 시청사 이전과 대관람차 문제등 2가지.

먼저 9백억에 달하는 막대한 건설비용이 드는 시청사 이전에 대해 “이병선 시장 개인 공약사항에 대해 주민투표 검증없이 또한 부시장 직책에서 적법내지 적정여부에 대힌 타당성 검토없이 건립추진회의 및 여론조사비용등 혈세를 낭비하는데 이는 부시장의 배임행위다”라고 지적하면서 예산지출경비의 소명을 요구했다.

이어 시청사 건립기금 200억 적립과 관련해 속초시 예산과 지출중 미집행예산은 적립자체가 불가능한데 어떤 근거로 적립했는지 묻고 있다.

공개질의는 속초해수욕장 대관람차 문제로 이어졌다.대관람차 징계대상자로서 승진소요 연수가 안된 공무원을 승진시킨 것과 관련 인사위원회 위원장인 부시장으로서 승진 결재 당시 의견개진 사항을 요구했다.

끝으로 공유수면을 침범하고 건축된 대관람차 사업권은 취소되어야 함에도 시장의 미온적 방임조치에 대해 부시장으로서 방관한 것은 직무유기에 해당된다면서 시정조치 내용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박씨는 “오랜 공직 경험에서 오로지 잘못된 행정을 바로잡고자 하는 외로운 요구에서 출발했다”고 말했다.

신창섭

1 개의 댓글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