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시 31일부터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

1
934
사진=설악투데이

속초시는 12월 31일 0시부터 별도 해제 시 까지 현행 사회적거리두기 1.5단계에서 2단계로 격상한다.

이에 따라 관내 음식점은 밤 9시 이후 포장 및 배달만 허용되고, 카페는 시간에 관계없이 포장 및 배달만 가능하다. 또한 유흥시설(5종)은 운영이 중단되고, 노래연습장은 저녁 9시부터 다음날 오전 5시까지 운영이 중단된다.

또한, 사회적거리두기 단계와 관계없이 연말연시 방역강화 조치로 식당에서는 5인부터 예약과 동반입장이 금지되고 숙박시설은 객실 수의 50%이내 예약 제한 및 객실 내 정원 초과 인원 수용금지, 파티룸 집합금지, 국공립공원 최대한 폐쇄, 해맞이 주요 관광명소 폐쇄 등은 전국적으로 동일하게 2021년 1월 3일 까지 시행된다.

방역강화를 위해서는 관내 중점관리 및 일반관리시설 등 총 5,098개소의 시설에서 방역지침이 준수 될 수 있도록 관련 공무원들을 현장에 배치하여 점검하고 사회적거리두기 지킴이 20명도 현장 홍보활동을 내년 2월 28일까지 지속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다.

설악투데이

1 개의 댓글

  1. 시민의 건강을 위협하는 눈가림식 소수의 의견을 청취하는 태도는 비난 받아 마땅하다ㆍ속초시 의회는
    거시안적으로 속초를 위하는 의회가 되어야 한다
    건축업자의 의회가 되거나 투잡을 해 낮에는 의원
    밤에는 들러리를 서는 의원들의 태도와
    또한 독점적 지위의 정보를 이용해 사익을 먼저 채우는 행위는 후일에 후회해도 소용없을것이다ㅡ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