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 봉수대해수욕장 바다서 스노클링 하던 30대 물에 빠져 사망

0
311

고성군 오호리 봉수대 해수욕장에서 스노클링을 하던 30대 남성이 물에 빠져 사망했다.

7일 강원도소방본부와 목격자들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30분경 봉수대 해수욕장 바위섬 인근에서 스노클링을 하던 30대 A씨가 물에 빠졌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소방과 속초해경은  헬기까지 출동시켜 구조작업을 펼쳤고 이날 오후 3시경 바위섬 인근에서 물에 빠져 있는 A씨를 발견했다.A씨는 심정지 상태였으며, 인근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날 봉수대해수욕장에서는 째즈공연이 있었다.

해경은 정확한 사고 원인을 조사 중이다.

설악투데이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