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문암에서 0.6톤 밍크 고래 그물에 잡혀

0
915
사진=속초해경

고성군  문암 앞바다에서 무게 0.6톤의 밍크고래가 그물에 잡혔다.

속초해경에 따르면 6일 오전 7시30분경 고성군 문암항 동방 0.7해리 해상에서 조업중이던 아야진 선적정치망 선장이 그물에 걸려 죽은 밍크고래를 발견해 해경 속초파출소에 신고했다.

혼획된 밍크고래는 무게 0.6톤, 둘레 2m1cm, 길이 3m96cm로 추정된다.

해경은 불법포획 흔적이 없어 선장에게 고래처리확인서를 발급했다.

설악투데이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