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고성지사, 자매결연 통해 전통시장 살리기에 동참

0
1026

고성군 천년고성시장 상인회와 한국전력공사 고성지사은 25일 오전 11시 천년고성시장 다목적실에서 ‘1기관-1시장 자매결연’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자매결연은 침체된 시장상권 활성화하고 코로나19 확산에 따라 힘들어진  전통시장 내 영세 상인을 지원하기 위해서 이루어졌다.

한국전력 고성지사는 명절 및 각종 축제 시 다양한 환경정화활동 전개 ·전기설비 점검 및 보수, LED조명 교체지원 ·재해재난 발생 시 복구지원과 명절 및 점심, 부서회식 등 각종 행사시 전통시장 적극 이용하기를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고성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로 소비 심리가 위축 되는 등 지역 소상공인들이 생업을 이어나가는 데 큰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사태가 종식되면 많은 공공기관, 기업, 단체들이 자매결연에 적극 참여해 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류인선기자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