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량용 음주 측정기 출시

0
866
사진=큐알온텍

차량용 음주 측정기가 나왔다.주식회사 큐알온텍이 출시한 루카스 LK-300은 차량에 장착할 수 있는 음주측정기로, 차 내 원하는 위치에 장착해서 원하는 시간에 음주 상태를 측정할 수 있다.

음주 상태는 소수점 3자리까지 정확한 수치를 측정할 수 있으며, 2.4인치 LCD 화면을 통해 사용자에게 전달한다.

알코올 가스 센서뿐만 아니라 이산화탄소(CO2) 가스 센서를 탑재해 차량 내 실시간 공기 질(C02)을 측정해 아이콘으로 상태를 표시해준다. 또 고성능 GPS가 적용돼 차량 속도 및 운행 시간을 아이콘으로 바로 전달해준다.

루카스 LK-300은 8GB 메모리 카드가 내장돼 3년 분량의 측정 데이터 값을 저장할 수 있다.

루카스 LK-300는 현재 경남 지역 전세 버스 운수 업체들과 계약을 맺고 시범 장착을 완료했다. 차량용 블랙박스 관련 동호회를 통해서 체험단을 진행하고 있으며, 일반 사용자용은 오픈 마켓에서 구매할 수 있다.

설악투데이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