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악어우러기와 협업 중인 봉스커피 예비사회적 기업으로 지정돼

0
114

조현병과 정신장애인의  재활을 위한 모임인 설악어우러기와  협업을 하고 있는 봉스커피박플레이그라운드가 예비사회적기업으로 지정되었다.

강원도는 30일 봉스를 예비사회적 기업으로 지정했음을 알렸다.

봉스커피는 정신장애인의 일자리를  만드는 설악어우러기와 협업을 하면서   연필만들기등 다양한  궂즈 제품 작업을 이어왔다.  설악어우러기 홍수민 대표는” 기쁜 소식이다. 조현등 정신장애인들에게  직업은 또 다른 필요한 치료다.사회에  정말 필요한 회사 봉스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류인선기자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