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김도균 후보,마차진 사격장 행사 불법 운운 이양수 후보 “사실 관계 호도 정략적 이용” 직격

0
453

민주당 김도균후보는 이양수 후보 측이 정상적인 집회신고까지 마치고 진행된 적법한 행사에 대하여 불법인 양 사실관계를 호도하고 있다고 반발했다.

김도균 후보측은 26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양수 후보가 언론을 통해 제기한 마차진 포사격장 행사는 사전에 고성경찰서에 집회신고를 한 후 정상적으로 진행되었고 경찰관 2~3명이 거리 행진을 포함하여 전 행사과정에 동참하였다고 반박했다.

해당 행사지역은 민간인 출입이 가능한 지역이며 지역주민들이 어구 말리기 등 평상시 통행하는 장소라는 것이다.

그럼에도” 출입 통제지역 밖에서 한 정상적인 행사를 통제구역 안으로 들어간 것처럼 사실관계를 호도하여 정략적으로 이용하는 것은 매우 부적절한 언행이다”이라면서 이양수 후보 측은 자세한 사실관계 확인도 하지 않은 채 말도 안 되는 의혹을 제기하며 공식선거도 시작하기 전부터 ‘아니면 말고’식의 혼탁 선거를 치르고 있다고 비판했다.

이어 “8년이라는 긴 시간 동안 마차진 사격장 주변 및 고성지역 주민들을 위한 노력은 전혀 하지 않고 지역주민들과 함께 실시한 정상적인 집회에는 비난과 무책임한 언행을 하는 것은 유감”이고 “관련 사안에 대한 공개토론을 제안한다.”고 밝혔다.

설악투데이  총선취재반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