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진 저도어장 대문어 축제 취소

0
954

고성군은 “5월 1일부터 3일까지 열릴 예정이었던 제5회 동해안 최북단 저도어장 대문어 축제를 코로나19 사회적 거리 두기에 동참하고 지역사회 감염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취소한다”고 밝혔다.

2016년부터 시작되어 지난해까지 4회 열린 대문어 축제는 저도어장에서 어획된 대문어와 각종 자연산 수산물을 보고, 잡고, 즐기고 먹을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으로 채워져 매년 성황리에 열렸다.

올해는 아쉽게도 축제를 취소했으나  관광객들에게 볼거리 제공을 위해 대문어 축제 상징 조형물을 대진항 해상공원 내 광장에 설치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에 설치되는 조형물은 ‘대진항의 풍경을 빚다’라는 주제로 높이 3.2m, 너비 2.6m의 스테인리스와 FRP 재질로 대문어의 가치를 바위나 자갈 사이에서 발견되는 보석인 다이아몬드에 비유해 다이아몬드반지를 문어가 감싸고 있는 형태로, 오는 6월 중 준공 예정이다.

고성투데이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