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도균후보 선대위, 이양수 후보 ” 박봉균의원 고발 남발하지 말고 재산증식 3대의혹 밝히라” 반박

0
311

김도균 후보 선대위는 8일  이양후 후보 양양 선대위가 박봉균 양양군의원을 고발한 것과 관련해 입장문을 내고 “이양수 후보는 박봉균 의원에 대한 ‘아니면 말고식 고발’을 남발하기 이전에 원주 오피스텔 매매계약서와 거래내역, 조양동 B 아파트 매입자금 흐름이 담긴 계좌거래 내역 등 ‘재산증식 3대 의혹’과 관련된 자료를 먼저 공개하십시오.”라고 반박했다.

이어 “이양수 후보는 의정활동 8년간 재산이 8억9천에서 18억1천까지 비상식적으로 증가했다. 공시가 5억9천으로 신고한 구리 ‘토평이편한세상 아파트’의 현 시세가 약 9~13억 원임을 감안하면 실 재산 총액은 약 20억 안팎에 이르는데  2016년 최초 재산 신고 당시에는 ‘토평이편한세상 아파트처럼 공시가와 실거래가(시세) 사이의 차이가 큰 재산도 없었고, 원주 오피스텔 4채 매각 과정에서 1억4천만 원의 손해를 봤는데도 1년에 1억 원 이상의 꼴로 재산이 두 배 이상 증가한 것이다.”고 설명하면서 “그 과정에서 원주 오피스텔 다운계약서 의혹, 코인 투기 의혹, 조양동 B 아파트 매입자금 출처 의혹 등 3대 의혹이 제기됐다.”고 지적했다.

설악투데이 총선취재반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