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군, 취약계층에 코로나19 위기 극복 물품 지원

0
961

고성군은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지정기탁금과 도움-나눔 소액 기부금으로 마련한 성인용 보행기 150대와 원격수업용 헤드셋 179대를 코로나19 확산으로 생계가 어려워진 취약계층 어르신과 아동에게 오는 13일까지 지원한다고 밝혔다.

성인용 보행기 지급 대상은 거동은 불편하나 노인장기요양보험 등급 인정을 받지 못한 사각지대에 있는 등급 외 판정자와 소득 기준, 지원 제외기준 등을 고려해 선정한 총 150명의 취약계층 어르신이다.

성인용 보행기에는 지정 기탁임을 알리는 ‘사랑의 열매’ 스티커와 분실방지를 위한 어르신 개인 이름표를 부착했다.

이와 함께 코로나19 지역 확산으로 인해 학교에 가지 못하고 가정에서 온라인 학습이 진행됨에 따라 취약계층 아동들이 수업 교구 부족으로 학습 기회를 잃지 않도록 관내 저소득층 초·중·고교생 117가구(179명)에 온라인 학습기기 ‘헤드셋’을 지원한다.

박양순 희망복지담당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 어르신과 학생들에게 이번 물품 지원이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지역 내 기부문화 활성화를 통해 어려운 주민을 지속적으로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