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철도공단,동서고속철 주민설명회 간성서 개최

0
950

국가철도공단이 주최한 동서고속철 환경영향평가서(초안) 주민설명회가 9일 오후 1시 간성읍 고성문화의 집 3층 대강당에서 있었다.

설명회에서는 속초역의 고성이전 문제등에 대한 질의가 있었다.이동환 토성면번영회장은 “동서고속화철도 속초역의 고성지역 이전과 관련해 속초시와 고성군의 의견일 일치되면 이전을 검토할 여지가 있냐”고 질문했다.

국가철도공단 관계자는 동서고속철과 동해북부선 호환에는 현재 속초시 소야벌 부지가 최적지이고 현 단계에서는 경제적으로도 속초 현 부지가 적지라고 밝혔다.이어  “만약 검토하게 된다면 시간이 너무 오래 걸릴 것”이라고 덧붙였다.

일부 주민들은 사전에 노선과 관련해 알리고 의견수렴을 하지 않았다고 비판했다.또한 토성면사무소에서 별도로 설명회를 열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설악투데이 취재팀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