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이강원 양양 떠나는가…사명교체,공항변경등 3월 주총 안건으로

강원도 양양국제공항을 모기지로 하는 플라이강원이 강원도를 떠나는 것을 검토하고 나섰다. 강원도민일보등 보도에 따르면 플라이강원은 최근 이사회를 열어 모기지 공항 변경과 회사 이름 교체를 3월 정기주주총회...

강원도,전국에서 물가 가장 많이 올랐다…지난해 연평균 6% 상승

강원도 물가 비싸다는 이야기 많이 듣는다.특히 속초를 비롯한 주요 관광지 물가는 20-30퍼센트 비싸다고 할 정도다.식당이나 카페의 가격이 관광객 위주로 책정되다 보니 주민들은 더더욱 힘들다.소득은...

불황속 짭짤한 두피케어…속초 ‘태후사랑’ 토탈케어로 호평

스킨케어 시대다.두피는 우리 몸의 스킨 가운데 가장 꼭대기이자 중요한 부분이다.특히 스트레스가 가중되고 환경오염이 심해지면서 두피관리의 중요성 또한 높아지고 있다.단순히 머리 숱이 빠진다거나 나이든 세대에...

뜨겁던 지역 아파트 열기에 냉기…서울시민 속초아파트 매매 56퍼센트 감소

뜨겁던 지역 아파트 열기에 냉기가 감돌고 있다. 최근 분양을 진행한 고성군 아야진 데시앙 아파트의 경우도 전망 좋은 일부만 계약이 이뤄질 것 같다는 게 업계의...

10년 허송세월…문 닫은 속초 동해안젓갈콤플렉스센터

속초시 대포농공단지 중심에 위치한 동해안젓갈콤플렉스센터. 이름도 거창한 이 센터는 지금 문이 닫혀 있다.10년전 2012년 11월 개관한 이 센터는 운영 안한지 오래다. 1층 젓갈박물관과 요리체험장 그리고...

사승격 60주년 속초 구 수협건물 재창조 기회 만들자..독일 함부르크 엘프필하모니 재생모델 벤치마킹 필요

속초 청호동 건너는 갯배 인근에 구 수협건물이 있다. 1968년에 건축된 역사성 있는 건물이다. 수협이 2015년 이전하면서 비어있다가 논란 끝에 청년몰로 재탄생해 운영중이다.그러나 수협건물의 위치나...

바다 생태계 복원 인공어초 사업 전면 중단해야…윤재갑 의원 “규정 무시,발암물질 시멘트로 제작”

더불어민주당 윤재갑의원은 19일 한국수산자원공단 국정감사에서 "해양환경에 영향을 미치지 않은 친환경 재료를 사용해야 할 인공어초에 발암물질 시멘트가 사용됐다"며 "인공어초 사업을 전면 중단하고 재검토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연합뉴스에...

고성군 오호리 죽도 다리 건설 논란… “생태계 파괴와 업자만 배부르는 사업 중단해야”

고성군 오호리에 있는 섬 죽도를 연결하는 다리 건설을 놓고 논란이 일고 있다.논란의 가닥은 두가지다. 죽도와 주변의 생태계를 파괴한다는 것이고 주민들에게 무슨 이득이 돌아 오느냐는...

알뜰 장터 당근마켓 인기…9월 한달 2억8천만원 거래,소나무 1,425그루 심는 효과 거둬

속초에 사는 A씨는 얼마전 당근마켓 거래를 통해서 가방 2개와 옷 2벌을 샀다. 그가 지불한 돈은 6만 4천원.거의 사용 안한 물건이다. A씨는 “이달에도 5번 이용했다.비닐에...

해상풍력 때문에 어선 사고까지…이양수 의원 “어업구역에 위치한 해상풍력 지장 초래”

현재 해상풍력 사업지의 대다수가 어업활동과 해상교통에 지장을 초래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심지어 작년에는 조업을 마치고 귀항하던 어선이 풍황계측기와 충돌하는 사고까지 발생한 것으로 드러났다. 국민의힘 이양수 의원이 해양수산부로부터 제출받은...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