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지호 제첩 칼국수’의 담백하고도 진한 맛

고성군 죽왕면 왕곡마을 입구, 옛 7번 국도 변에 ‘송지호 제첩 칼국수’식당이 있다. 상호 그대로 제첩 칼국수가 이 집 특기다.제첩이 들어간 칼국수 맛은 다르다. 칼국수의...

거진 한중관의 특미 ‘명태짬뽕’

명태잠뽕, 참 반가운 이름이다. 더욱이 명태의 고장 거진에서 명태짬뽕은 각별하게 다가온다.명태요리의 확장이고 명태의 대중성을 한뼘 넓히는 계기로 기대된다. 거진읍내 들어가는 길 3거리 근처 중국집 한중관에서...

양양 강현면 산호식당의 삼합같은 오리 주물럭 별미

오리고기는 별미지만 이것 또한 맛나게 먹기 쉽지 않다.요리가 그리 만만치 않은 과다.오리고기가 갖는 특성이라고 봐야겠다.오리고기 요리도 다양하지만 주물럭을 참 맛나게 먹었다. 양양 강현면 물치에서 회룡리로...

미역에 싸먹는 회의 진미..아야진 갈매기 횟집의 특급 레시피

우리지역에서 회를 먹는 방법은 비교적 간단했다. 썰은 회를 초장에 찍어 먹으면 그만이다.아마도 싱싱한 횟감을 즉석에서 먹을수 있다는 여건 때문에 순수하게 회맛을 즐겼던 것 같다....

코로나 딛고 도시락으로 새출발.. 10가지 반찬에 가성비 높은 간성 디딤돌 도시락

코로나 후유증이 크다. 많은 자영업자들은 극심한 어려움을 겪고 있다.음식점의 경우 살얼음판속에 영업을 하는데 자칫 확진자라도 다녀 가면 본의 아니게 타격을 받는다. 간성 디딤돌 식당도 그런...

속초 ‘탱자 솥밥’의 가성비 높은 격조있는 한정식

한정식은 넉넉하고 푸짐해서 먹는 사람은 더없이 좋지만 쉽지 않은 상차림이다. 요즘 같은 때에 품이 많이 드는 한정식을 가성비 있게 내놓기 정말 힘들다고 한다.가짓수만 많다고...

담백한 국물에 신선도 좋은 속초 ‘최고 칼국수 샤브샤브’

샤브샤브의 핵심은 국물이다. 육수가 좋아야 샤브샤브의 식감이 배가되고 많이 먹을 수 있다. 국물이 보기는 좋은데 느끼한 경험을 한 적이 많은데 이 집은 그 점에서...

속초 명물 닭강정 비법 담은 소스 출시

속초의 맛이 담긴 닭강정소스가 출시됐다.샘표는 최근 ‘홈쿡’, ‘홈술’ 트렌드에 맞춰 속초의 명물인 닭강정을 집에서 손쉽게 만들어 먹을 수 있게 출시한 신제품을 출시 했다고 밝혔다. 샘표는 ...

바로 이 맛이야…양양 ‘해촌’의 로컬 섭국

섭은 유년의 많은 풍경을 채우는 해산물이다.천진바다 바위돌에도 섭이 많이 있었고 수영을 잘하는 형들이 잠수부처럼 들어가 섭을 한자루씩 캐 오고 했다.섭의 껍데기 색채도 신비롭지만 속은...

속초 엑스포공원 ‘부부촌’의 봄내음 나는 솥밥 청국장

청국장은 이제 보편적인 메뉴가 되었지만 이걸로 승부하기가 쉽지 않다.은근 까다로운 게 청국장이다. 우리 지역에서는 청국장이 익숙치 않은 편이다.맛이라는 게 냄새에 익숙해지는 건데 막장에 미역...

인기기사

‘강원도 오래된 미래’ 출간…최북단 명파리와 아바이 마을 담겨

고성군 명파리와 속초 아바이 마을등 강원도의 주요 고장의 옛 모습을 담은 ‘강원도 오래된 미래’가 출간되었다. 강원기록문화네크워크가 펴낸 이 책은 강원도 10곳의 과거 모습을 담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