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해경,조업한계선 위로 올라간 어망 회수작업 실시

0
943
사진=동해 바다

동해 조업한계선 이북 북상어망 회수작업이 21일부터 23일까지 3일간 실시된다.

북상어망 회수작업이란 동해안 조업한계선 또는 북방어장 내에 설치한 그물이 기상, 조류 등의 영향으로 조업 가능해역 이북으로 밀려간 것을 회수하는 작업이다.

속초해경에 따르면 이번 작업에는 고성군 선적 어선 25척이 참여해 어망 약 1,490닥, 통발 1,500통이 회수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해경은 15일부터 3일간 회수구역 내 500톤급 경비함정을 배치하고 해군·강원도·수협과 함께 안전관리를 강화하고 있다.

속초해경 관계자는 “안전한 회수작업이 될 수 있도록 조업규칙 준수 등 어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한편, 올해 3월에는 고성군 선적 25척이 3일간 자망(987닥), 통발(1,900통)과 어획물 등 총 5억 2천여만원의 수익을 올렸다.

설악투데이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