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양 인구 13년만에 2만 8천명선 회복

0
687

양양군 주민등록인구가 2만8천명선을 회복했다.

양양군에 따르면 5월말 현재 기준으로 양양군 주민등록인구는 28,006명으로 집계됐다.2만8천명선을 회복한 것은 2008년 이후 13년 만이다.

올해 상반기 중에는 대거 공급된 신축 아파트와 택지 입주자가 늘고, 관내 작은 학교로 전학을 오는 경우도 눈에 띄게 늘어나면서 인구가 는 것으로 분석된다.

서울양양고속도로 개통으로 수도권과의 접근성 개선, 공동 주택 신축과 택지 개발 등 정주여건 기반 조성과 미세먼지 없는 청정한 환경과 전염병으로부터 비교적 안전한 양양 지역을 찾는 도시민들의 선호도가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양양군은 2002년부터 인구 감소세를 이어오다가 지난 2018년부터 인구가 증가하기 시작해 최근 들어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여 왔다.

특히, 양양 지역이 서핑 성지로 각광받으면서 관련한 인프라가 조성되면서 각종 숙박시설, 식당, 서핑업체 등 서퍼들의 주거지가 형성됐으며, 카누, 카약 등을 즐길 수 있는 수상레포츠체험센터 조성 등 해양레저도시로 거듭나고 있는 것도 인구 증가 요인으로 분석된다.

설악투데이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