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양군,해수욕장 수상안전요원 70명 채용

0
237

양양군이 지역주민 등을 대상으로 수상안전요원을 공개 채용한다.

모집인원은 모두 70명으로 여름해수욕장 운영 기간 수상 인명구조 및 물놀이 안전지도, 수변질서 유지활동 등을 하게 된다.

응시자격은 수상인명구조원 자격증 소지자 또는 6월 28일까지 자격취득 예정자이며, 양양군이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위탁 추진하는 수상인명구조원 육성사업 자격취득 예정자도 포함된다.

군은 해수욕장 운영마을에서 우선 추천한 자와 공고일 현재 해수욕장 운영마을에 주소를 둔 자, 양양지역에서 수상안전요원 경험이 있는 자, 공고일 현재 양양군에 주소를 둔 자 등을 우선해 안전요원을 선발한다는 방침이다.

해수욕장 수상안전요원으로 선발이 되면 여름해수욕장 운영기간인 7월 9일부터 8월 22일까지 45일간 낙산해수욕장을 비롯한 관내 해변에서 1일 8시간 근무를 하게 되며, 기본급으로 1일 9만원, 주‧월차 및 휴일‧야간근무수당은 별도 지급 받는다.

6월 28일까지 군청 관광과 해수욕장운영부서 방문 및 우편접수를 통해 응시원서와 자격증, 경력증명서 등을 접수받는다.내달 1일 서류전형 합격자에 한해 면접을 실시해 최종합격자 70명을 확정할 예정이다.

설악투데이

 

군 관계자는 “수상안전요원을 해수욕장에 배치함으로써 단 한건의 사고도 없는 안전한 여름해수욕장 운영을 위해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