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초시,동서고속철과 동해북부선 역세권 일대 부동산 투기 전수조사

0
1231

속초시 전‧현직 공무원과 시장, 시의원에 대하여 부동산 관련 위법행위 조사가 시작된다.속초시는 11일 부시장 직속으로 공보감사담당관 내에 ‘부동산 특별 대책반’을 구성하고 동서고속화철도와 동해북부선에 따른 역세권 일대에 대하여 전수조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조사 대상자는 7급 이상 공무원과 배우자 및 직계존비속까지이며 사업 확정 3년 전부터 현재까지의 부동산 거래내역을 들여다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특히 내부정보 활용 여부와 취득 목적, 취득 경위 등을 집중 조사하여 위법행위 의혹이 상당할 경우 수사 의뢰할 계획이다.

조사대상 외 지역에 대하여는 홈페이지, 전화 등을 활용한 시민제보와 자진신고를 동시에 추진한다고 시는 밝혔다.

속초시 관계자는 “공직자의 부동산 투기 등 비위사실을 발견했을 경우에는 속초시 홈페이지 내「공직비리‧갑질신고센터」를 통해 제보하면 된다.”고 말했다.

설악투데이

댓글 작성하기!

댓글을 작성해주세요.
이름을 입력하세요.